시알리스 후기❤️휴스턴 '특급 유망주' 알렉스 브레그먼이 시즌 아웃됐다

카지노사이트 토토사이트

시알리스 후기❤️휴스턴 '특급 유망주' 알렉스 브레그먼이 시즌 아웃됐다

댓글 : 0 조회 : 15
해외안전놀이터 비아그라판매

시알리스 후기❤️오심 억울한 김하성, “태그 안됐다...당황스럽지만 어쩔 수 없다”

[토토=도쿄(일본), 조형래 가이드] “태그가 안 됐다. 당황스럽지만 어쩔 수 없다.”

한국 대표팀 내야수 김하성이 억울한 오심의 희생양이 됐다. 김하성은 11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 12’ 슈퍼라운드 1차전 미국과의 경기에 2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하지만 3회말, 억울한 상황과 마주했다. 안타로 출루한 뒤 이정후의 2루타 때 홈으로 파고 들었다. 미국의 중계플레이가 빨랐다. 하지만 미국 포수 에릭 크라츠가 홈플레이트를 막고 있었다. 그 사이를 김하성이 비집고 기술적인 슬라이딩으로 터치를 했다. 그러나 일본인 시바타 주심은 아웃을 줬다. 이후 태그가 안 된 상황에서 김하성이 다시 홈을 밟았고 크라츠가 뒤늦게 태그를 한 상황 자체를 보지 않았다.

한국은 당연히 비디오판독을 신청했지만 결과는 달라지지 않았다. 중계방송 화면 상에 태그가 안 된 상황이 나왔지만 이후 김하성이 뒤늦게 홈을 찍는 장면은 나오지 않았다.

경기 후 김하성은 이 상황에 대해 “당황스럽다. 그런데 어쩔 수 없는 부분이다. 심판의 능력이다”면서 “슬라이딩 당시 약간 흰 부분이 보였는데 포수 블로킹에 막혔다. 그런데 태그는 안 됐다.그래서 눈치를 보다가 베이스를 먼저 밟았다. 포수도 다시 태그를 하려는 동작이 나왔다. 그런데 아웃을 주더라. 비디오판독에도 발 밟으려는 부분이 짤리더라”고 아쉬움을 곱씹었다.

덕아웃으로 들어간 김하성은 억울한 표정으로 과한 제스처를 취했다. 이에 시바타 주심이 다가와 주의를 주는 장면도 포착이 됐다. 이에 “덕아웃에서 제가 계속 항의를 하니까 주의를 준 것 같다”고 상황을 전했다.

하지만 타석에서는 3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특히 3-1의 살얼음판 리드 상황에서 나온 김하성의 행운의 적시 2루타는 앞선 상황을 한 번에 만회하게 하는 듯 했다. 미국 중견수가 낙구 지점 판단에 실패한 것이 적시 2루타로 연결됐다. 그는 “점수가 났기 때문에 좋았다”며 “상대편이 실수하긴 했지만 득점이 됐기 때문에 좋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일단 경기는 끝났으니까 다시 돌아오는 상황이 아니지 않나. 판정도 끝났고 기분이 나쁘진 않다”고 밝혔다.

카지노사이트 토토사이트

해외안전놀이터 비아그라판매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